쿠로오 x 츠키시마 


후회공 일편단심수




짧습니다 ★





하.. 결혼식 엄청 힘들었다..


임신한 츠키시마를 배려해 최대한 힘이 들만한 부분을 생략했다. 요컨대 주례나 겉치례는 생략하고 입장정도와 인사정도를 같이 했다. 하지만 임산부에게는 이 것도 사실 벅찼다. 앞에 서서 사람들을 맞이 할때 부터 진땀을 뺏다. 


오메가와 알파가 그것도 우성끼리의 결혼을 드러내고 대대적으로 하는 일 자체가 드물었기때문인지 주목을 받았다. 


기억에 남는건 아마도 보쿠토가 츠키시마가 던진 부케를 잡았다는 것 정도였다. 부케를 들고 신나서 아카아시에게 전달하는 바람에 아카아시의 얼굴이 새빨게졌지만


" 아카아시 ! 이거 내가 잡았어 !!! 잘했지!! "

" 보쿠토..ㅎ..ㅏ아.. 그건.. 우리가 ..잡을게..아..아니 보쿠토씨가 잡을께 아니에요 "

" 그래도 아카아시 꽃 좋아하잖아 !! 그래서 잡았어 이거 아카아시 줄께 ! "


츠키시마는 그대로 그 둘도 참 좋아보인다고 생각했다. 


제일 바쁜것은 쿠로오였다. 쉬고있는 츠키시마를 대신하여 이 곳 저 곳 불려다니고 인사를 하러 다녀야했다. 


간혹 오메가와 결혼을 한다고? 하면서 쳐다보는 이들도 있었지만 쿠로오는 개의치 않았다. 


둘은 결혼식이 끝나고 근처 공원을 걷는 것으로 신혼여행을 대신했다. 아마도 츠키시마 때문이겠지만 아이가 태어나면 셋이서 여행을 가보자고 쿠로오가 더 신나했다. 그래서 츠키시마는 쿠로오에게 고마웠다.


그렇게 그 둘은 서로 투닥거리기도 하고 때로는 울기도 하면서 행복하게 지냈..


아 참 


아이는 남자아이. 우성 알파가 태어났다. 쿠로오 가문의 일원으로 성장할 이 아이는 겉모습만 본다면 거의 쿠로오의 어렷을 적 모습과 흡사했다. 하지만 눈동자, 츠키시마의 눈동자를 닮았다. 츠키시마의 아이답게 아카아시를 잘따랐다. 주말만 되면 아카아시 삼촌네에 놀러 가자고 성화였다. 그리고 우성알파인 쿠로오를 닮아 엄마 옆에 꼭 붙어있곤 했다. 같은 우성 알파인 쿠로오를 시샘하며 크면 엄마랑 결혼할꺼라고 하면서 쿠로오와 다투기도 했다.


" 난 크면 엄마랑 결혼할 꺼야! "

" 으흐흥 그건 안돼 아드을 - "

" 왜애 엄마랑 결혼 할꺼야 !! "

" 후... 안타깝게도 아들..? 엄마는 이미 아빠랑 결혼을 해서 - 안돼지롱 "


하며 혀를 내미는 쿠로오의 얼굴에 으아앙 하고 울어버리는 아들래미였다. 울음소리를 듣고 달려온 츠키시마가 달래주고는 아들이랑 뭐하는거냐고 쿠로오를 혼냈다. 


" 으휴 지금 애데리고 모하는 거에요 ! 테츠로 ! 나 정말 애 둘을 키우는거 같다니까 "

" 하..하지만.. 하지만.. 케이는 .. 케이는 내꺼인걸 나도 울꺼야 울꺼라고 - ! "


하아 하고 한숨을 내쉬고 둘다 팔로 안아 토닥거려 주는 츠키시마의 손길이 익숙해 보였다. 


쿠로오와 판박이인 손자를 보는 쿠로오의 아버지는 기분이 싱숭생숭했다. 생긴건 쿠로오인데 애교가 많기도 하고 첫 손자라 자꾸만 입꼬리가 올라가버린다. 


끄끝내 비행기부터 높이높이 까지 다해주고는 손자을 무릎에 앉히기도 했다. 그 모습을 보고 쿠로오는 엄청나게 경악했다. 아니.. 나한테도 안 해줬던걸 .. 이라고 푸념하면 민망하셨는지 헛기침을 몇번 하고는 쿠로오를 본체만체했다. 

 

그리고 츠키시마는 쿠로오의 어머니 , 오메가를 만나러 손자를 데리고 자주 방문했다. 서로 차를 마시며 쿠로오의 어렸을 적 이야기도 듣고 쿠로오 흉을 같이 보기도 했다. 이 과정을 통해서 츠키시마는 쿠로오가 왜 그런행동과 성격을 가지게되었는지 어렴풋이 알게되었다. 


 쿠로오는 반대로 아키테루에게 형님- 하면서 츠키시마의 본가에 자주 놀러가 눌러앉았다. 아키테루는 반감에 자주 핀잔을 놓았지만 조카를 데리고 오니 조카보는 맛에라도 잘 받아주었다. 그리고 츠키시마의 학창시절이야기와 사진들을 보고 츠키시마가 배구코트에서 왜그렇게 얼어붙었는지를 알게되었다. 


츠키시마와 쿠로오는 생각했다.


" 그래서.. 그랬구나 "



.



.



.



끝♥




Extra story 는 쿠로츠키 이외의 커플들이 주인공입니다. 본의아니게 아카아시가 열성 알파라는 설정이라.. [아카보쿠] 로 진행 될듯합니다... 아카보쿠 ㅋㅋㅋㅋㅋ 아카보쿠 지지하는 님들 있나연!! 예!!  워후 !!


전 보쿠아카가.좋은데.. 하지만 전 해피엔딩이 좋으므로 보쿠토를 오메가로 ..!? 간간히 카게히나와 다이스가 정도? 나올지도? 


 



chi님의 창작활동을 응원하고 싶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