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극여우 츠키시마 (선조귀환)
블랙 재규어 쿠로오

아는 사람이 있을지 모르겠지만 헤헤
저는 후회공과 일편단심수를 좋아합니다. 첫글이 그러하였듯이 ..ㅎ..

후회공 x 일편단심수
간혹 보쿠아카 출현예정


-----------------------------------


본래 섹피 ! 에서 제가 추가한 세계관입니다. 토대로 진행될 예정입니다.



세계관


섹스피스톨즈 간단설명

우선 보통 사람과 동물의 혼을 가진 사람으로 인류를 나눌수있어. 보통 사람들은 '원인' 이라고 부르고 나머지는 ' 반류' 라고 부르지. 동물의 혼을 가진 반류는 계급처럼 중종,중간종,경종으로 나뉘어. 중종이 가장 힘도 강하고 권력도 꽉 잡고있으며 페로몬의 강도도 강했지. 중간종은 말 그대로 중간이고 경종은 약한편이었어. 경종의 경우에는 페로몬에 약하고 힘도 약해서 경종일 경우에는 거의 반류임을 숨기고 원인인척 살 정도였지. 하지만 세계는 공평하게도 중종은 자손 보존능력이 가장 떨어졌어. 번식능력은 강할지라도 임신할 확률도 적고 태어난 아이가 중종일 가능성도 적었지. 그래서 자손 번식을 위해 미리 혼처를 정해두거나 하는 경우가 많았어. 그 반대로 경종은 자손보존능력이 뛰어나 자손보존에 대한 압박도 없었지.


정리하면 중종은 짱쎄. 하지만 임신을 못해. 경종은 그반대, 중간종은 그저그런 편이야. 보통사람인 원인과 결혼할 경우 99퍼확률로 원인이 태어나게 되. 그래서 중종의 경우 중종이라는 형질을 보존하기 위해서 보다더 좋은 유전자와 이어지도록 하는 편이야. 그 때 중종들의 눈길을 받은건 '선조귀환' 이야. 선조귀환은 원인인 부부사이에서 간혹 태어나는데 선조중에 반류가 있어서 그 반류의 성질이 원인인데도 불구하고 드러나는 경우였어. 선조귀환은 청소년기, 유아기 할것 없이 드물게는 성인 이후에도 일어나. 선조귀환의 경우 성질은 원인이지만 남녀통틀어 상관없이 임신을 할수도 있고 태어난 아이는 상대의 성질을 따라가. 만약 임신을 했을 때 남편이 중종일 경우, 무조건 중종이 태어나는 거지. 그래서 중종 가문들은 선조귀환이 된 아이들을 사기도하고 거두어 키우기도 했어. 아무것도 모르는 아이들은  나쁜 경우에는 누군지도 모르는 사람과 강제로 관계하거나 인공수정으로 임신을 시켜 계속해서 아이만 낳게될수도 있었어. 물론 이건 불법으로 법적으로 처벌받을 수있지만 남모르게 이용되는 아이들이 꽤있었지. 좋은 경우라고 해봤자 형식상 결혼을 하게 해주는 정도였어. 물론 임신을 하게되면 애를 낳고 이혼당하고 난후 다시 결혼을 하는 그런 반복적인 굴레에서 벗어나기 힘들었어. 합법적인 사기에 가까웠지.


-------------------------------------------



: 흐으음...아직 밤인가.

츠키시마는 몸을 잘게 떨고 눈을 떴어. 하얀 털이 바람에 스쳐 하늘하늘 거리고 몸을 말고 있던 꼬리가 나풀거려. 만져보면 부드러워서 계속 만지고 싶을 정도로 복실복실한 털이 흔들렸어. 하얀 은빛 털과 대조되게 까만 눈동자가 깜빡거렸어. 달빛에 반사된 은빛 털이 반짝이고 전체적인 실루엣이 멀리서 보였어. 둥그런 귀와 강아지같은 땡그란 눈과 까만코, 하지만 잘빠져 부드러운 갸날픈 몸이 드러났어. 여우, 츠키시마는 그 중에서도 특이종으로 분류되는 북극 여우의 선조귀환이었어.

바람결에 문득 창문을 열고 잤다는 걸 깨닫고 눈을 뜨고 몸을 움찔거렸어. 잘 때는 동물의 모습(혼현)으로 자는게 편하기도 하고 북극여우 답게 불어오는 바람에 닿는 시원함을 좋아했거든. 그래서 주로 혼자있을 때는 혼현으로 자주 있었어.
탁탁탁

창문 쪽으로 탁자를 밟고 올라가 바람이 부는 창가에서 잠시 밖을 바라보고 차가운 느낌이 좋았는지 창문에 살며시 얼굴을 기댔어. 그리곤 열려있는 문을 밀어서 닫고 다시 탁탁하고 내려왔어. 달빛이 내려와 창문아래로 구름모양으로 그림자가 들어오고 잠시 취한듯 바라보다가 다시 이불속으로 들어갔어.

 잠을 자보려고 노력했지. 눈을 꼭 감고 숫자를 세다가 어느새 잠에 빠져들곤 했어. 이불을 돌돌말고 자다가 아침 햇빛이 내리쬐면 눈을 떴어. 반복되는 생활패턴에 익숙해진 츠키시마였어. 옷을 갈아입고 인간의 모습으로 아무렇지 않게 식사를 하는 모습이 자연스러웠지.

누구도 알지 못 할거야. 츠키시마가 이 곳에서 갇혀지낸다고..


 누가 상상이나 하겠어?


chi님의 창작활동을 응원하고 싶으세요?